이재명 “새로운 시대엔 새로운 정책 필요” 청년 혁신창업 지원 약속

유재훈 | 기사입력 2019/11/23 [05:44]

이재명 “새로운 시대엔 새로운 정책 필요” 청년 혁신창업 지원 약속

유재훈 | 입력 : 2019/11/23 [05:44]

 

▲ 청년정책 현안 간담회     © 한성뉴스넷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새로운 시대에는 새로운 정책이 필요하다라고 강조하며, 새 시대를 이끌어나갈 청년들의 혁신창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는 뜻을 피력했다.

 

이 지사는 22일 오전 남양주시 다산동 소재 경기도시공사 다산신도시사업단에서 열린 남양주시 청년창업 및 취업지원 정책현안 간담회에서 이 같은 뜻을 밝혔다.

 

▲ 청년정책 현안 간담회     © 한성뉴스넷

 

이날 간담회에는 조응천 국회의원, 김미리·김용성 도의원을 비롯해 경기도·남양주시 청년정책위원회 위원, 스타트업 대표, 경기도 및 남양주시, 유관기관 등 관계자 15명이 참석했다.

 

이 지사는 이날 과거 청년은 희망의 상징이었지만, 지금은 절망의 상징이 돼가고 있다청년이 자기 영역에서 열정을 갖고 새로운 일을 기획하고 현실화하는 것이 일상화돼야 하는데 요즘은 예외적인 현상이 됐다. 미래의 국가와 사회에 대한 심각한 위기를 보여주는 것이라고 말했다.

 

▲ 청년정책 현안 간담회3(이재명 지사와 조응천 의원)     © 한성뉴스넷

 

▲ 청년정책 현안 간담회     © 한성뉴스넷

 

이 지사는 이어 과거에는 고용과 취업률을 높이는 것이 방편이었지만 그러한 기회가 줄어들고 있기 때문에, 새로운 시대에 걸맞은 새로운 길은 혁신 창업이라고 생각한다과거와는 달리 재벌 대기업은 고용을 줄이고 있는 반면 새로운 일자리는 혁신창업에서 나오고 있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이 지사는 도의 청년정책관과 청년비서관 제도를 소개하면서 청년정책조직, 기고가, 활동가들과 함께 좋은 방안을 모색하고 컨설팅, 노하우, 제도 등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청년들의 혁신창업을 적극 지원하고, 새로운 길을 찾아가는데 함께 하겠다고 강조했다.

 

▲ 청년정책 현안 간담회(단체)     © 한성뉴스넷

 

날 간담회는 창업 및 취업지원, 복지 등 경기도의 청년정책에 대한 의견을 청취하고,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박두환 코크스나인 대표는 기술개발 시 특허를 획득해야 하는데, 공인인증 장비 사용료가 다소 부담이 되는 것이 사실이라며 연구기관과의 연계 등 이와 관련한 적극적 지원이 필요하다고 의견을 제시했다.

 

고필재 남양주시 청년정책부위원장은 청년정책을 수립하는데 기초로 활용할 청년대상 종합실태조사가 필요하다이를 통해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향 등 지역특성에 맞는 정책과제를 진단하고 개발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건의했다.

 

유호준 남양주시 청년정책위원장은 남양주 지역의 경우 노동문제 발생 시 의정부에 위치한 노동청까지 찾아가야 한다청년들의 안전과 노동의 가치를 지켜주기 위한 공간이나 시설들이 필요하다. 경기도 차원의 적극적인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도는 이번 간담회 건의사항에 대해 유관기관과 협의한 뒤 법적 근거, 추진 가능성, 효과 등을 검토해 향후 청년정책 추진 방향에 반영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금강애기나리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