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관 의원, “분당․판교 트램 조속 도입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

분당․판교 트램 (성남도시철도 2호선), 기재부 예비타당성 조사 최종 확정

이길순 | 기사입력 2019/07/08 [14:08]

김병관 의원, “분당․판교 트램 조속 도입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

분당․판교 트램 (성남도시철도 2호선), 기재부 예비타당성 조사 최종 확정

이길순 | 입력 : 2019/07/08 [14:08]

 더불어민주당 김병관 의원(성남시분당구갑, 행정안전위원회)성남시 분당판교의 교통불편 해소와 판교테크노밸리의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분당판교 트램이 조속히 설치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는 그간 김병관 의원이 분당판교 트램(성남도시철도 2호선) 도입을 위해 같은 당 김태년 의원(성남 수정구), 김병욱 의원(성남 분당을) 그리고 은수미 성남시장과 긴밀히 협업하여 온 결과, 지난 75() 기획재정부 재정사업평가위원회 심의에서 동 사업이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으로 최종 선정된 데 따른 것이다.

 

분당판교 트램은 판교지구~판교테크노밸리~운중동, 서현동, 정자역을 잇는 노선으로 총 길이는 13.7, 17개역, 차량기지 1개소 규모로 계획되었으며, 총 사업비는 3,539억원 규모다.

 

현재 판교지역은 판교테크노밸리 뿐만 아니라 향후 제2, 3 테크노밸리의 입주가 완료되면 세계적인 첨단산업단지로의 도약이 기대되고 있는데, 출퇴근 시간에 극심한 교통 불편과 도심공동화 현상으로 지역경제가 침체되어 있는 실정이다. 아울러 서현동 지역은 서울 및 판교로의 늘어나는 대중교통 수요, 특히 경기도 광주시 오포읍에서 유입되는 교통으로 인해 주민들의 불편이 가중되는 상황이다.

 

이에 김병관 의원은 분당판교의 랜드마크가 될 친환경 교통수단인 트램이 도입되면 분당판교지역의 대중교통 향상과 교통 혼잡 완화 그리고 지역경제 여건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강조하며, “앞으로 예비타당성 조사, 기본계획 수립, 기본 및 실시설계 등 제반 행정절차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될 수 있도록 김태년 의원, 김병욱 의원, 은수미 시장과 적극 협력하여 경기도 1호 트램이 조속히 분당판교에 들어서는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더덕꽃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