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소방서, 태풍‘바비’북상에 따른 대응태세 강화

이길순기자 | 기사입력 2020/08/24 [15:37]

분당소방서, 태풍‘바비’북상에 따른 대응태세 강화

이길순기자 | 입력 : 2020/08/24 [15:37]

 

▲ 분당소방서 전경  © 한성뉴스넷


[한성뉴스넷 = 이길순 기자] 분당소방서(서장 이경우)는 제8호 태풍 바비가 북상함에 따라 긴급대응태세를 강화한다고 24일 밝혔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 태풍은 25일 제주도 남쪽 해상으로 북상해 26일 제주도 서쪽을 지나 27일까지 전국이 태풍의 직접 영향권에 들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분당소방서는 범람 위험이 있는 탄천 산책로 등 태풍 취약 지역에 대해 예방순찰을 활동을 강화하고 수난구조·수방장비 등을 사전 점검하여 유사시 100% 가동할 수 있도록 철저하게 관리·운용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긴급구조통제단 가동 준비 및 유관기관 재난정보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이다.

 

소방서 관계자는 강풍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할 수 있는 시설물에 대해 사전에 안전조치를 취하기 바란다오랜 장마로 인해 수해 피해가 컸던 만큼, 추가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신속한 현장 대응 활동에 임할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루드베키아꽃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