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일 경기도상업교육페스티벌, 55개교 학생 788명 참가

입상 결과 보다 학교와 지역이 함께 하는 축제로

유영성 | 기사입력 2019/05/24 [06:32]

23일 경기도상업교육페스티벌, 55개교 학생 788명 참가

입상 결과 보다 학교와 지역이 함께 하는 축제로

유영성 | 입력 : 2019/05/24 [06:32]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23일 매향여자정보고와 삼일상업고, 수원정보과학고에서 도내 55개 상업계열 고등학교 학생 788명이 참가하는19회 경기도상업교육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상업정보 분야의 우수 인재를 길러 진로직업교육을 강화하고 상업교육을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별히, 올해부터는 학생들의 입상 실적 결과 보다 상업교육 정보를 공유하고 학생들과 교원들이 함께 하는 축제의 의미를 담아 행사 명칭을경기도상업경진대회에서경기도상업교육페스티벌로 변경해 다른 시도와 차별화하여 운영한다.

 

이번 행사는 회계실무, 창업실무 등 경진분야 12개 종목에 53개교 335, 경제 골든벨, 동아리 페스티벌 등 경연분야 3개 종목에 42개교 453명이 참가해 학생들의 기량을 펼친다.

 

경진분야 일부 종목은 객관식 평가에서 서술형 평가로 확대해 학생들의 사고력과 창의력을 키울 수 있고, 경제 골든벨은 교육과정과 연계해 산업현장의 실무능력을 기를 수 있다.

 

, 동아리 엑스포에서는 고등학생 뿐 아니라 중학생들도 다양한 동아리 활동을 경험하며 스스로 진로를 탐색하고 기업가 정신을 배울 수 있다.

 

수원상공회의소 등 유관 기관에서도 체험과 전시 부스를 운영해 특성화고를 홍보하고, 상업교육 체험 기회를 제공해 학교와 지역이 함께 축제의 장을 만든다.

 

경진 종목 입상자는 9월 전라남도 순천에서 열리는 제9회 전국상업경진대회 출전할 기회를 갖는다.

 

한편 경기도교육청 황윤규 미래교육정책과 과장은이번 행사는 상업계열 학생들이 꿈을 키우고 스스로 미래를 만들어 갈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면서, “학생들이 실무역량을 기르고 현장중심의 직업교육이 정착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더덕꽃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