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필, 임산부 공공 공연장 무료·할인 입장해야...

윤종필, 임산부를 우대를 통해 임신·출산을 장려하는 사회 분위기 조성해야

이길순 | 기사입력 2018/12/04 [16:42]

윤종필, 임산부 공공 공연장 무료·할인 입장해야...

윤종필, 임산부를 우대를 통해 임신·출산을 장려하는 사회 분위기 조성해야

이길순 | 입력 : 2018/12/04 [16:42]

 저출산이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저출산 대책 마련 차원에서 임산부의 공연 관람료를 할인해주도록 하는 법안이 발의됐다.

 

윤종필 국회의원(자유한국당, 보건복지위원회)은 국가와 지방자치단체가 설치·운영하는 수송시설, 문화시설, 여가시설 등을 임산부가 이용하는 경우 그 이용료를 면제하거나 할인하도록 하는 모자보건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고 밝혔다.

 

개정안은 국가와 지방자치단체는 국가로부터 재정적 보조를 받는 자, 세제상의 혜택을 받는 자, 위탁을 받아 업무를 수행하는 자가 임산부 이용하는 시설을 운영하는 경우 그 시설 이용료에 대해 할인이나 면제를 권고할 수 있도록 하고 있으며, 이용료를 면제받거나 할인받을 수 있는 시설의 종류는 대통령령으로 정하도록 했다.

 

임산부는 시설이용 시 해당 시설 관리자에게 모자보건수첩과 신분증을 제시하면 이용요금을 감면받거나 면제받을 수 있다.

 

윤종필 의원은 "저출산 문제를 해결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사회적 분위기를 개선해야 한다."라며 "법 개정을 통해 임산부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고 임신·출산을 장려하는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더덕꽃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