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자연을 배워요’ 유치원, 어린이집 단체 신청 받아

양지동 환경교육관, 태평습지, 수내습지, 숯내저류지… 원하는 곳으로

이길순 | 기사입력 2018/08/17 [07:25]

성남시 ‘자연을 배워요’ 유치원, 어린이집 단체 신청 받아

양지동 환경교육관, 태평습지, 수내습지, 숯내저류지… 원하는 곳으로

이길순 | 입력 : 2018/08/17 [07:25]

 

▲ 성남시 생태체험학습에 참여한 고등동복지관어린이집 아이들이 7월 13일 탄천태평습지생태원에서 육지곤충을 채집하고 있다.     © 한성뉴스넷

 

성남시는 오는 820일부터 선착순으로 지역의 생태 체험장에서 61회분 자연 배움 프로그램에 참여할 유치원, 어린이집의 단체 신청을 받는다.

 

교육 대상은 5~7세 유아이며, 회당 최대 30명이 참여할 수 있다.

 

또한 앞선 모집 기간(319~49)290회분의 신청을 받은 후에 우천, 미세먼지, 폭염 등의 사유로 취소된 교육에 대한 61회분의 추가 모집이다.

 

참여 단체는 오는 93일부터 1130일까지 양지동 환경교육관, 탄천 태평·수내습지생태원, 판교숯내저류지 중 원하는 곳에서 자연을 체험할 수 있다.

 

수정구 양지동 환경교육관은 양지동주민센터 4층에 위치해 있다. 150규모에 환경교육장, 회의실, 곤충표본, 인공새집·둥지 등이 갖춰져 있다. 올해는 새를 주제로 사진과 동영상을 활용한 이론 수업, 까마귀 깃털장식하기, 둥지관찰, 클레이로 모형 만들기 등 활동수업을 병행하며 성남시 자연환경을 대표하는 깃대종에 대해 알아본다.

 

특히 탄천 태평습지생태원은 수정구 태평동 7033-1일원 탄천우안에 위치한 24000규모로 펼쳐져 있는 성남시 자연 학습장이다. 민물고기, 잠자리, 꼬리명주나비, 수서곤충을 관찰할 수 있는 19개의 인공 습지가 있다. 봄에는 유채꽃, 우리밀, 가을에는 코스모스단지 등을 볼 수 있다.

 

탄천 수내습지생태원은 분당구 수내교 상류부 탄천좌안에 위치한 6000규모 인공 습지와 그 환경을 관찰할 수 있는 곳이다. 수련, 노랑어리연, 황금조팝 등 야생화가 피어있고, 수질정화시설(3t/) 등이 있다.

 

한편 판교숯내저류지는 분당구 삼평동 봇들마을 9단지 옆에 위치한 6900규모로 자연 조성된 빗물 저장소. 장마 때 45000가량의 빗물받이 역할을 해 하천 범람을 막는다. 저류지를 따라 산책로가 있고, 초본류와 곤충 등 자연 관찰거리가 많다.

 

별도 참가비는 없으며, 참여를 희망하는 어린이집과 유치원은 환경도시에코성남 홈페이지(eco.seongnam.go.kr환경교육신청어린이 생태체험학습)에서 교육 장소와 날짜를 선택해 신청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금강애기나리
1/3
광고
광고
광고